사진 김소희
"SF필름스쿨에 온 누구 하나 그냥 온 사람이 없는듯 합니다. 모두 전문가가 되기... "
어느날 SNS를 하던중 짤막한 영상을 하나 보게 되었습니다. 분할화면으로 된 그 영상엔 왼쪽에는 그래픽을 넣기전 연두색 크로마키에서 촬영한 것과, 오른쪽 화면에는 그래픽을 넣어 만든 영화의 한 장면이 나왔습니다. 같은 카메라 앵글이지만 결과적으로 나온 장면은 그야말로 다른 영상 같았습니다. 처음에는 '저런건 누가만들지?' 하며 그저 신기하고 감탄만 나왔는데 다른 여러 영화를 볼때마다 궁금해졌습니다. '저 장면은 실제로 촬영한 것일까?, 아님 그래픽을 넣은 걸까?' 영화가 끝난 후 비하인드영상을 많이 찾아봤습니다. 영화뿐 아니라 비메오나 광고등 다양한 영상을 보며 비쥬얼 그래픽에 대해 관심이 점점더 커졌고, 지금은 바라만보는 관심를 넘어 비쥬얼 그래픽에 도전하고 싶습니다. 여러 VFX학원을 검색해 봤지만 SF필름스쿨 학생들의 포트폴리오를 보고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개개인이 만들고싶은 영상을 SF필름스쿨에서 배운 실력으로 모두 나타낼수 있다는 점에 주저하지 않고 방문상담 신청을 했습니다. 방문해서 구체적으로 하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 인터뷰를 하고 개인에 맞는 커리큘럼에 관한 설명도 들어보고 잘 갖춰진 스튜디오도 보게 되어 믿음이 갔습니다. 인터뷰를 토대로 개개인을 이해하고 맞춰 주려는 노력이 다른 곳과 차별화된 느낌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SF필름스쿨에 온 누구 하나 그냥 온 사람이 없는듯 합니다. 모두 전문가가 되기 위해 본원을 찾아온 것 같습니다. 기수제 운영으로 함께할 동기들과 서로 좋은 자극이 될 것 같습니다. 저의 목표는 깊이 있는 3D를 배우는 것입니다. 열심히 배우려는 자세로 항상 노력하겠습니다. 그리고 반드시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배워 멋진 영상을 만들고 싶습니다.
사진 윤의선
"무엇을 먼저 공부해야 할지도 몰라서 선배한테 물어보던 중 SF필름스쿨을 추천..."
Visual Graphic 이 뭔지 잘 몰랐을 때부터 판타지 영화, 그래픽이 예쁜 영화들을 볼 때 저런 작업을 꼭 하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제가 특수효과에 관심을 가지게 된 첫 영화가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인데 실제로 없는 배경을 제작하고 사실적으로 표현하여 이질감이 없는 아름다운 화면을 만들어 낸다는 것이 너무 신기해서 중학생 때부터 막연히 영상디자이너가 되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예쁘고 화려한 것을 너무 좋아했고, 3D를 배우면서 제가 원하는 대로 물체들을 움직이고 현실에서의 움직임처럼 구현할 수 있다는 게 신기해서 배울 때도 너무 즐거웠습니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모션그래픽이나 VFX쪽에 관심이 많아졌고, 그런 영상을 제작하는 것이 제가 제일 만족하면서 할 수있는 일이라고 생각했습니다. 학교에 3D애니메이션 소모임이 있어서 다른 친구들과 함께 공부 중인데, 어느 정도까지는 스스로 공부가 가능했지만 원리를 잘 모르고 튜토리얼만 따라 하면서 공부하다 보니, 응용하는 것이 어려웠습니다. 혼자 공부해보니 너무 막막하고 어떤 식으로 무엇을 먼저 공부해야 할지도 몰라서 선배한테 물어보던 중 SF필름스쿨을 추천받았습니다. 그 이후 학원 홈페이지에서 재학생 작품과 커리큘럼을 보고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1차 면접을 봤을 때 제가 하고 싶은 영상에 대해 관심을 가져주시고, 그와 관련된 쪽으로 도움을 많이 주실 것 같아서 믿음이 갔습니다.
사진 이유정
"오랫동안 생각해온 쉽지 않은 결정이였기 때문에 누구보다 성실하고 끈질기게..."
평소 좋아하던 외국가수 jain의 뮤직비디오들을 보고 라이브영상으로는 표현하지 못하는 것들을 구현하는 것에 큰 매력을 느껴 메이킹 영상부터 VFX포트폴리오등을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평소에도 특수효과나 CG에 관심이 많아 '도전하고 싶다 !' 라고 생각만 하다가 구체적으로 VFX관련 포트폴리오 영상들을 접하게 되면서 '나도 이일을 해보고 싶다' 라고 생각하게 된것 같습니다. 특수효과를 전문적으로 가르쳐 주는 학원을 찾던 중 SF필름스쿨 졸업생의 포트폴리오를 보게 되었고 큰 흥미를 느껴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첫느낌은 정말 전문적으로 특수효과만 가르치는 전문적인 학원이라 그런지 학원상담 갔을때 곳곳에 보이는 피규어들, 영상, 촬영하는 세트장도 구비가 되어있는것을 보고 놀랬고 신뢰가 갔습니다. 1, 2차 인터뷰는 내 진로와 꿈에 대해 하나씩 쓰다보니 정리도 되고 구체적인 진로 방향을 잡는데에 있어서 도움이 상당히 되었습니다. 오랫동안 생각해온 쉽지 않은 결정이였기 때문에 누구보다 성실하고 끈질기게 해보려고 합니다. 앞으로 같이 하게될 선생님과 동기들 모두 함께 멋진 결과물들 많이 만들었으면 좋겠고 정말 후회없이 내가 원하는 목표 결과물을 이뤄낼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할 것입니다.
사진 정지원
"정말 최선을 다해 노력할 자신이 있고 열심히 할 자신이 있습니다."
원래 영화를 좋아해서 대충 알고는 있었지만 직접적으로 확실하게 안 계기는 부모님과 함께 진로를 결정할 때 '이런 것이 있는데 한번 알아 보는 것이 어때?' 라고 하셔서 이것 저것 알아보다가 알게 되었습니다. Visual Graphic를 선택한 가장 큰 이유는 제가 좋아하기 때문입니다. 이 분야가 상당히 어려운 일이라는 것도 잘 알고 있었고 지금의 저로썬 굉장히 많은 것들을 배워야 한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제가 시각효과가 들어간 영화 예를 들면 마블 영화나 스타트렉 등 이런 영화를 볼 때 가장 흥미를 느끼고 영화를 보면서 행복을 느끼고 나도 저런 걸 만들어 보고 싶다라는 생각이 강하게 들었기 때문에 이 분야를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배우고 싶은 학원을 찾아보다가 SF필름스쿨이라는 학원을 알게 되었고 사이트를 보면서 제가 하고 싶고 배우고 싶은 일을 전문적으로 배울 수 있다고 생각하여서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첫 느낌은 두려웠습니다 어려운 것도 충분히 알고 있었고 저의 능력도 한참 부족하다는 것도 알고 있었으므로 두려웠습니다. 하지만 학원을 둘러 보면서 제가 좋아하는 것들을 만들 수 있다는 것에 가슴이 뛰었고 제가 잘할 수 있다고 믿기로 하였습니다. 정말 최선을 다해 노력할 자신이 있고 열심히 할 자신이 있습니다.
사진 정유민
"하고 싶은 일을 향해서 한 발 나아간다는 생각에 두근거리기도 하고 긴장..."
Visual Graphic 분야를 알게 된 경로는 구체적으로 알아봤다기보다는 좋아하니까 자연스레 알게 된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원래 영화를 좋아했는데 그 중에서도 특히 SF, 판타지 분야를 좋아했습니다. 다른 영화는 몰라도 SF, 판타지 영화는 꼭 영화관에서 봐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기도 합니다. 그래서 내가 보고 좋아했던 영화들이 만들어진 곳에서 직접 일을 하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그 일들 중에서도 없는 것을 진짜처럼 만드는 CG 영상 기술이 가장 흥미로웠고 이 분야를 선택했습니다. VFX 관련해서 취업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알아보았을 때 가장 체계적이고 신뢰성 있는 곳이 SF필름스쿨이라 생각해서 선택했습니다. 학원이 학생을 위해 계속 투자하고 노력한다는 느낌을 받아서 좋았습니다. 하고 싶은 일을 향해서 한 발 나아간다는 생각에 두근거리기도 하고 긴장되기도 합니다. 후회되지 않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
사진 전상범
"다른 곳이 아닌 SF필름스쿨을 다니며 교육을 받아야 제대로 제가 더 많은 것을..."
원래 상상하는 것을 좋아하는 성격이고 한 가지 일에 집중을 하여 뭔가를 해결하기를 원하는 성격이 이 길을 선택한 이유라고 생각합니다. 내가 상상하는 것을 만들 수 있고 그것을 다른 사람들에게 말로 표현하지 않아도 눈과 귀로 전달을 하는 일을 하고 싶습니다. SF필름스쿨은 주변 지인의 추천으로 알게 되었고 다른 학원과 비교되는 결과물 또는 교육과정으로 인해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다른 곳이 아닌 SF필름스쿨을 다니며 교육을 받아야 제대로 제가 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다고 느꼈습니다. 앞으로 포기하지 않고 열심 잘 해야겠다는 각오가 크게 있습니다.
사진 조중호
"잘 갖추어진 시설들과 다양한 영상자료를 보곤 큰 기대와 배우고 싶다는 강렬한..."
VFX라는 단어를 들어만 보았지 거의 문외한에 가까울 정도로 정보가 없습니다. 그렇지만 VFX를 배워 영화 속 다양한 CG들을 제가 만든 영상에 조금이라도 접목시켜 비록 학생 작품이지만 시나리오를 거의 재현하고 경제적으로도 크게 드는 소품 등을 VFX를 통해 보완하고 싶었습니다. SF필름스쿨은 인터넷으로 검색해서 찾아왔습니다. 인터넷에서 보던 것보다 더욱 더 잘 갖추어진 시설들과 다양한 영상자료를 보곤 큰 기대와 배우고 싶다는 강렬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열심히 해보고 싶습니다.
사진 임소현
"배우는 동안 정말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뿐입니다."
중학생때부터 애니메이션으로 본인의 진로를 정하였고, 이후 애니고와 현재 대학에서 애니메이션을 배우면서 Maya를 다루는 것이 재밌고 3D 애니메이팅이 적성에 맞아, 이 분야로 진로를 확정하였습니다. SF필름스쿨은 굉장히 전문적이고 확실하게 가르쳐줄 것이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배우는 동안 정말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뿐입니다. 반드시 해외취업의 꿈을 이뤄내고 싶습니다.
사진 손예훈
"제가 알고싶던 정보들을 정확히 알 수 있었고 체계적인 과정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어렸을때부터 저는 소설과 판타지, SF영화 장르를 가장 좋아했기에 순수한 동경에서부터 시작되어 항상 CG를 해보고 싶다, 알고 싶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Visual Graphic분야에 대해 어렴풋이 알고 있었고 이 길을 가고싶다 생각해 선택하게 되었습니다. 전문적이고 깊이 배울 수 있는 학원을 찾다가 SF필름스쿨을 알게 되었는데 제가 알고싶던 정보들을 정확히 알 수 있었고 체계적인 과정이 마음에 들었습니다.